삶의 이야기

2020 단장일지 (4)

봄소나무 2020.04.03 15:33 조회 수 : 19

[서정송(시카고장로성가단)] [3월 2일 11:01 AM] 살아가노라면

때로는
예기치 못한 일
내 앞에 펼친다.
슬픈 일,
도망치고 싶은 일,
사면초과 절망의 늪...

조용한 시간
조용한 곳에서
하나님께 묻는다.
왜냐고?
공동묘지에 가서 묻는다.
왜냐고?

내 키 두세배 되는 선인장은 오늘도 자라고 있다.
태양 이글거리고
공중 바람 구름 흐른다.
지구의 종말 아직 오지 않았다.
우한 폐렴도 곧 잡히겠지.

101 년 전 우리 선조들
피 토하며 '대한 독립만세!'
외치던 심정으로
울부짖는다.

주여!
우리 죄 사하시고
긍휼과 자비
이 땅에 내리소서!

4246 N. Pulaski Rd. Chicago, IL 60641 Tel)847.401.7505/224.388.8282 Copyright © 시카고장로성가단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