삶의 이야기

연습일지 27

봄소나무 2019.09.04 04:18 조회 수 : 10

               태풍의 눈

 

  플로리다와 캐롤라이나에 허리케인 도리언(Dorian)이 해변을 휩쓸고 지나가는 주간입니다.

수 천리 떨어진 시카고에도 바람 불고 비가 내립니다.

자연의 위력 앞에 나약한 인간임을 실감하며

큰 피해 없이 폭풍의 눈이 윙크만 하고 지나가 주길 바랄 뿐입니다.

 

 내일 지구의 종말이 온다 해도 우리는 한 그루 사과 나무를 심습니다.

우리는 모여 찬양 연습에 온 정성 쏟습니다.

눈이 침침해 악보 읽기 힘들고

하나님께서 주신 악기도 낡아 다루기 수월치 않고

신세대 리듬 쫓아 가기 힘들어도

열심히 열심히 연습합니다.

중창단 장로님들은 남아서 또 연습합니다.

정기 연주회가 금새 코 앞에 들이닥칩니다.

정신 차리고 연습에 몰두해야만 합니다.

 

 심장 수술 받으시고 한 주 쉬신 홍장로님,

장로님들의 염려와 기도 응답으로 환하게 웃으며 나오셨습니다.

'한 주 쉬었는데 무척 오래 된 것만 같아요.'라는 말에 장로성가단 짠한 사랑 묻어납니다.

 

 새 단복도 42 분 장로님 모두에게 안겨졌습니다.

말쑥한 모습으로 단체 사진도 개인 사진도 찍어야 합니다.

새 프로그램도 구상해야 합니다.

컴퓨터 귀재인 양장로님 발바닥 또 불나게 생겼습니다.

아, 가을인가!

사과가 익어갑니다.

(연습일지 27, 9/02/2019)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8 에필로그 봄소나무 2019.11.11 19
37 마지막 호소 봄소나무 2019.11.11 13
36 연습일지35 봄소나무 2019.11.11 11
35 연습일지34 봄소나무 2019.11.11 11
34 연습일지33 봄소나무 2019.11.11 11
33 연습일지32 봄소나무 2019.11.11 0
32 연습일지31 봄소나무 2019.11.11 0
31 연급일지 30 봄소나무 2019.09.25 8
30 연습일지 29 봄소나무 2019.09.18 46
29 연습일지 28 봄소나무 2019.09.11 9
28 연습일지 25 봄소나무 2019.09.04 17
» 연습일지 27 봄소나무 2019.09.04 10
26 연습일지 26 봄소나무 2019.08.29 6
25 연습일지 24 봄소나무 2019.08.29 12
24 연습일지 23 봄소나무 2019.07.27 3
23 연습일지 22 봄소나무 2019.07.27 3
22 연습일지 21 봄소나무 2019.07.27 3
21 연습일지 20 봄소나무 2019.07.03 4
20 연습일지 19 봄소나무 2019.06.26 18
19 연습일지 18 봄소나무 2019.06.19 9
4246 N. Pulaski Rd. Chicago, IL 60641 Tel)847.401.7505/224.388.8282 Copyright © 시카고장로성가단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