삶의 이야기

연습일지 17

봄소나무 2019.06.11 17:32 조회 수 : 172

     휴 강

 
 남가주장로성가단  초청 연합합창제를 마치고
존경하는 장로님들께 감사의 말씀 올립니다.
오랜 기간 기도하며 준비한 큰 행사를 잘 마친 후
먼저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 올려드립니다.
 지난 토요일 이른 아침부터 권사님들께서 헤브론교회로 출동하셔서 늦은 밤까지 부엌에서 수고하셨고
특별한 사정이 있는 장로님 몇 분 외에는 시간 전에 사모님들과 함께 남가주장로성가단 환영만찬에 나오셨습니다.
외부 인사 20 여분도 참석하셔서   200 여 석 친교실을 가득 채우고

예배, 식사, 단원소개, 환영연주  순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 가운데

진행팀은 미팅을 30 분 앞 당겨 마무리하며  토요일 밤은 깊어갔습니다.

   

 6월 9일, 레익뷰언약교회에서 개최된 대망의 연합찬양제는 성공적이었습니다.
 참가팀 6 합창단이 최선을 다했습니다. 실력있는 남가주장로성가단의 연주는 압권이었지요.
시카고장로성가단도 기량을 한껏 발휘했습니다. 장로님들의 영적 저력을 그대로 드러낸 것이라고 생각합니다.
저 자신도 오랜만에  희열을 느끼는 연주였습니다.
장로님들의 헌신과 열정을 존경합니다.
지휘, 반주님의 탁월한 실력 다 쏟아붓는 가르침을 높이 삽니다.
 아쉬운 점 없지 않지만 최선을 다한 이 번 행사였습니다.
하나님께서 제 20회 연합찬양제를 기뻐 받으셨으리라 믿습니다.

남가주장로성가단 단원 모두가 시카고장로성가단의 따뜻한 환대에 고마워하며 떠났습니다.
임원 장로님들의  헌신과 단원 장로님들의 적극적 협조와 권사님들의 희생적 노고에 감사드립니다.

오늘(6/11) 푹 쉬시고
6월 18일 연습에 나오시면 제가 한 번 쏘겠습니다.


고맙습니다.
사랑합니다.
존경합니다.

 

We are  one in Jesus.

 

(연습일지17, 6/12/2019)

4246 N. Pulaski Rd. Chicago, IL 60641 Tel)847.401.7505/224.388.8282 Copyright © 시카고장로성가단 All Rights Reserved.